baseballrising

2연패 노리는 KIA, 5선발은 누가 차지할까

임동훈l18.01.25 11:35

675675675765.png
2017시즌를 KIA를 위한 한 해였다. 통합 우승에 최다관중 신기록까지 달성한 완벽에 가까운 시즌이었다. 이제는 2017시즌을 내려놓고 2018시즌을 준비해야 한다. KIA는 올해도 강력한 우승 후보다. 

일단 별다른 전력 누수가 없다. 작년 우승멤버들을 대부분 지켜냈다. 에이스 양현종과의 재계약에 성공했고, 김주찬과도 FA 계약을 다시 한 번 체결했다. 게다가 LG에서 방출된 정성훈을 영입했다.

빈 틈이 없어 보이지만 화려한 KIA 선수진에도 걱정거리는 있다. 믿을만한 5선발이 없다는 것이다. 

양현종-헥터-팻딘으로 이어지는 3선발은 국내 최강이다. 또한, 지난 시즌 신데렐라처럼 나타난 임기영이 4선발 자리를 맡을 것으로 보인다. 하지만 5선발 자리는 지난 시즌부터 김기태 감독에게 큰 고민거리였다. 표에서 알 수 있듯이 5선발이 등판하는 날은 승률이 크게 떨어진다.
 
하나 남은 선발 자리를 갖고 싸울 선수들은 많다. 일단 지난해 꾸준히 기회를 받은 정용운이 유리한 상황이다. 옛 영광을 재현하기 위해 김진우가 많은 훈련을 하고 있고, 임기준과 홍건희도 위력적인 구위를 앞세워 기회를 엿보고 있다. 지난해 깜짝 등판해 화제가 된 이민우도 있다.   

이들이 자리를 잡지 못한다면 군 제대 선수들에게 기회가 갈 수 있다. 2017시즌 전역한 문경찬과 박정수는 기량이 한 단계 업그레이드 돼서 돌아왔다는 평이다.

일단 후보는 많다. 하지만 비슷한 기량의 선수들보다는 기존 선발투수들을 위협할 수 있는 고정적인 5선발이 필요하다. 이 문제까지 해결되면 KIA의 통합 2연패는 어렵지 않을 것으로 예상된다.

KIA 군 제대 선수 성적
문경찬 : 17경기(선발 14경기) 6승 2패 평균자책점 3.96 75이닝 33자책점 71탈삼진
박정수 : 12경기(선발 5경기) 2승 2패 평균자책점 4.05 46.2이닝 21자책점 51탈삼진

미디어라이징 어진명 인턴기자 gameover901@happyrising.com

newbe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