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seballrising

친구가 사라지는 소원을 빌었더니 재앙이…이기홍 주연의 호러 영화 [위시 어폰]

최재필l17.06.01 09:18


[애나벨] 존 R. 레오네티 감독의 신작 [위시 어폰]이 오는 7월 개봉을 확정 짓고, 강렬한 비주얼의 포스터와 티저 예고편을 공개했다.

[위시 어폰]은 ‘클레어’가 우연한 기회에 7가지 소원을 들어주는 뮤직박스를 얻은 후, 끔찍한 사건과 마주하게 되는 오리지널 호러. 

[컨저링]에서 강렬한 인상을 남긴 아역 배우 조이 킹이 뮤직박스로 인해 끔찍한 사건에 휘말리는 주인공 ‘클레어’ 역을 맡아, 차세대 호러퀸으로서의 면모를 입증할 예정이며, [메이즈 러너] 시리즈와 최근 [특별시민]까지 미국과 한국을 오가는 활발한 활동으로 전 세계 여심을 사로잡은 할리우드 라이징 스타 이기홍이 ‘클레어’와 함께 사건을 파헤치는 친구 ‘라이언’으로 출연한다.

1.jpg

7월 개봉 확정 소식과 함께 공개된 [위시 어폰]의 포스터는 말하는 모든 것을 이뤄주는 뮤직박스를 중심으로 두려움으로 몸을 웅크린 소녀의 모습을 담아냈다.

살아있는 것처럼 활짝 열린 뮤직박스는 금방이라도 인물을 삼켜버릴 듯한 분위기를 풍기며 [위시 어폰]이 그려낼 극강의 공포에 관한 단서를 제공한다. 또한, “네가 사라졌으면 좋겠어”라는 소원을 담은 카피에 이어 “절대 소원을 말하지 말 것” 이라는 경고를 담은 개봉 고지가 함께 등장해, 이후 벌어질 끔찍한 사건에 대한 호기심을 극대화시킨다. 

포스터와 함께 공개된 [위시 어폰] 티저 예고편은 “WARNING 수상한 물건 발견 시 함부로 만지지 말 것”이라는 경고 문구와 함께 시작한다. 호기심 가득한 표정으로 뮤직박스를 바라보는 ‘클레어’(조이 킹). “함부로 열지 말 것”, “함부로 소원을 빌지 말 것”이라는 경고를 모두 무시한 채 그녀가 소원을 비는 모습이 등장해 긴장감을 증폭시킨다. 

2.jpg

3.jpg

4.jpg

5.jpg

이후, 소원의 대가로 끔찍한 사건들이 그녀에게 몰려오고, ‘클레어’를 걱정하는 친구 ‘라이언’(이기홍)은 뮤직박스를 가리키며 “없애야 돼!”라고 소리친다. 하지만, 이미 자신의 새로운 삶에 도취된 ‘클레어’가 또 한 번 그 경고를 무시하는 모습이 등장해 앞으로 벌어질 일들에 대한 궁금증을 고조시킨다. 

특히, 예고편 끝에 울려 퍼지는 뮤직박스의 기이한 멜로디는 영상이 끝난 후에도 관객의 귓가에 맴돌며 [위시 어폰]이 선사할 강렬한 충격과 공포를 짐작하게 한다.  



최재필 기자 (보도자료/제휴 문의/오타 신고) movierising@hrising.com
 
무비라이징 바로가기 www.hrising.com/movie/

(사진=(주)우성엔터테인먼트)
※ 저작권자 ⓒ 무비라이징.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newbe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