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seballrising

미남 군단을 지원하는 명품 조연들! [마스터] 오달수,엄지원,진경 합류

최재필l16.02.15 11:43


강동원, 이병헌, 김우빈 대한민국 최고 배우들의 만남으로 화제를 모은 [마스터]가 엄지원, 오달수, 진경까지 주요 캐스팅을 마치고 본격적인 촬영 준비에 돌입했다. 

[마스터]는 건국 이래 최대 규모의 사기 사건을 둘러싸고 이를 쫓는 지능범죄수사대와 희대의 사기범, 그리고 그의 브레인까지, 그들의 속고 속이는 추격을 그린 범죄오락액션 영화.

지능범죄수사대 팀장 ‘김재명’ 역에 강동원, 최대 규모의 사기 사건을 벌이는 원네트워크 ‘진회장’ 역에 이병헌, 그리고 진회장의 브레인 ‘박장군’ 역에 김우빈이 캐스팅되어 폭발적 관심을 모은 [마스터]가 엄지원, 오달수, 진경까지 연기파 대세 배우들의 캐스팅을 완료하여 기대를 더욱 증폭시킨다. 

8.JPG

[소원] [더 폰] 등 다양한 작품을 통해 변치 않는 매력과 연기력을 보여주고 있는 엄지원은 ‘김재명’ 팀장이 이끄는 지능범죄수사대 소속의 ‘신젬마’ 경위 역으로 출연한다. 

저돌적이고 과감한 행동력으로 작전을 수행하는 ‘신젬마’를 통해 엄지원은 기존의 여성스러운 이미지와는 상반된 유쾌하면서도 한층 강해진 매력을 발산할 것으로 기대된다.

[베테랑]과 [암살]로 쌍 천만의 진기록을 세운 오달수와 진경이 [마스터]로 다시 한번 조우한다. 

오달수는 검사 출신의 엘리트 변호사 ‘황명준’ 역을 맡아, 특유의 소시민적 이미지를 벗은 새로운 모습을 기대하게 한다. [베테랑]과 [암살]에서의 짧지만 강렬한 존재감으로 관객들을 사로잡은 진경은 원네트워크의 홍보 이사 ‘김엄마’ 역을 맡아, 비밀스런 매력과 섹시한 카리스마를 보여줄 것이다. 

각기 다른 개성과 연기력을 갖춘 최고 배우들의 결합, 그리고 [감시자들] 조의석 감독의 차기작으로 기대를 높이는 [마스터]는 예측할 수 없는 스토리와 서로를 속고 속이는 매력 넘치는 캐릭터들의 활약으로 짜릿한 재미를 선사할 예정이다. 

[마스터]는 4월 초 크랭크인에 들어갈 예정이다.

☞관련기사:'강동원, 이병헌, 김우빈' 대표 미남 배우들의 만남! [마스터]


최재필 기자 (보도자료/문의/오타 신고) movierising@hrising.com
 
무비라이징 바로가기 www.hrising.com/movie/
 
(사진=영화사 집/CJ엔터테인먼트)
※ 저작권자 ⓒ 무비라이징.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newbest